HOME  | 로그인 | 회원가입 |  SITEMAP

 
HOME + 고객센터 + 삶의 정보방

제목
[전체] 고시래의 유래
글쓴이
관리자
작성일
2015-06-18 16:23:23
링크
http://:

 "고시래"의 유래 이야기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들에 나가 일을 하다 새참이나 점심을 먹을 때

또는 야외에서 식사를 할 때 첫 숟가락을

떠서 들판에 던지며 "고시래"라고 말하는 풍속이있다.

 

그래야 풍년이 들고 복을 받는다고한다.

 

 

여기에는 도선국사 또는 진묵대사,

그 외 이름난 지사의 이야기라고 하는 설화가 있다.

 

 

"고"씨성을 가진 예쁘고 착한 처녀가 있었다.

 

하루는 냇가에서 빨래를 하는데 탐스럽게 생긴

 

복숭아가 하나 떠내려와 남몰래 건져서 먹었다.

 

 

 

그런데 그 후로 잉태하여 배가 불러오더니 아들을낳았다.

 

처녀의 부모가 이를 망측한 일이라 하여

 

어린아이를 개울가에 갖다 버렸다.

 

 

그때는 마침 엄동설한이라 몹시 추운 날 이었는데

 

갑자기 까마귀 수천 마리가 무리를 지어 날아 와서는

 

날개를 서로 이어 어린아이를 덮어 주고 먹이를

 

구해 다 주어 수십 일이 지나도 어린아이가 죽지 않았다.

 

 

이를 보고 처녀의 부모가 이상히 여겨 다시 데려다 길렀다.

 

그리고 복숭아를 먹고 낳은 아들이라 하여 이름을

 

도손(桃孫)이라고 지어 주었다.

 

.

 

도손은 자라서 출가하여 스님이 되었으며 중국에

 

건너가 도통한 스승으로부터 천문과 지리와 음양의

 

비법을 배워 풍수지리에 통달하게 되었다.

 

 

그가 귀국하자 시집도 못 가고 혼자 산어머니가 죽었다.

 

도손은 명당을 찾아 어머니를 묻기로했다.

 

 

그러나 다른자식도 없고 복숭아를 먹고 태어난

 

자신도 중이 되었기 때문에 발복이 무슨 소용이겠는가 하면서

 

어머니를 산에 묻지 않고 들 한 가운데에 묻었다.

 

.

사람들은 풍수지리에 통달한 사람이 어머니를 산에 묻지

 

않고 들에다 묻었다고 욕하였다.

 

 

그러나 도손은

 

"여기가 배고프지 않은 명당이다."하며 그대로 두었다.

 

 

농사철에 근처의 농부가 일을 하다가 점심을 먹을 때

 

제사를 지내주는 자손도 없는 묘를 보니 불쌍한 생각이들었다.

 

 

그래서 그농부는 들에서 일하다가 밥을 먹을 때면

 

"고씨네-"하면서그 여자의 성을 부르며 밥 한술을 던져 주었다.

 

 

그런데 그 해에 가뭄으로 흉년이 들어

 

다른 집들은 농사가 다 망쳤는데,그 농부의 농사만 풍년이 들었다.

 

 

사람들은 그것이 고씨네 무덤에 적선을

 

했기 때문이라며 그 다음부터는 서로 묘에 음식을

 

갖다주며 "고씨네-"하고 불렀다.

 

 

 

[주]세월이 흐름에 따라 발음의 변화로 인하여 고씨네가

 

고시래로 변음된 것이라 볼 수 있으며 그 후로 들에

 

밥 한술을 던지며"고시래"하는 습관이 지금에까지

 

전해지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.

 

이전글 메르스예방법
다음글 무료세미나

작성자
비밀번호  
제목
내용
0 / 100 (한글 50자 / 영문 100자)
상업성 글이나 욕설등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.     

  전체   고용노동부, 장마철 대비 건설 현장 산업안전 감독 실시   관리자   2020-06-16   1   0
  전체   미풍양속에 저해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.   관리자   2015-06-08   99   0
14   전체   길여행인터넷신문-로드프레스   관리자   2018-10-26   31   0
13   전체   여행지 추천 블로그   관리자   2018-10-26   39   0
12   전체   조문예절   관리자   2015-07-16   120   0
11   전체   2학기 열린사이버대학교 신/편입생모집,4년간 장학생 추천   한국강사은행   2015-06-26   104   0
10   전체   경희대학교글로볼스포츠경영MBA 후기신입생모집   경희대학교글로볼스포츠경영MBA   2015-06-25   105   0
9   전체   무료세미나   김미영강사   2015-06-22   138   0
8   전체   고시래의 유래   관리자   2015-06-18   101   0
7   전체   메르스예방법   관리자   2015-06-10   129   0
6   전체   메르스 극복을 위해 꼬~옥 알아야할 10가지   관리자   2015-06-10   121   0
5   전체   생강의효능   관리자   2015-06-10   119   0
4   전체   융합인재교육지도사 양성과정   협회   2015-06-08   106   0
3   전체   조리도구클린업   관리자   2015-06-08   118   0
2   전체   간통제폐지 제대로 알아야할것들   관리자   2015-06-08   118   0
1   전체   역대 대통령후보 포스터   지나가는이   2015-06-08   113   0
 
[공지사항]
이의신청서 긴급…  [07-02]  
위임장-서식16  [07-01]  
타인명의 계좌이…  [07-01]  
[ Q & A ]
사이버교육  [06-23]  
└ 사이버교육  [06-24]  
성희롱예방교육  [06-15]  
today : 198
total : 5521843